북한토지정보

 

제목 : [포토] 북한에 새로 지어진 공동주택들
작성자 : 조병현 날짜 : 2018-05-15 조회수 : 12

 

[포토] 북한에 새로 지어진 공동주택들

등록 :2018-05-14 09:47수정 :2018-05-14 10:23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새로 지은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강화 평화전망대에서 10여 년간 문화 관광해설사로 근무하는 김옥분 씨는 “북쪽은 작년부터 오래되고 낡은 집들을 철거하거나 새로운 토지에 깔끔한 공동주택을 짓기 시작해 올해 초에 마무리 공사를 마치고 현재 주민들이 들어와서 살고 있다.”라고 말했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새로 지은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강화 평화전망대에서 10여 년간 문화 관광해설사로 근무하는 김옥분 씨는 “북쪽은 작년부터 오래되고 낡은 집들을 철거하거나 새로운 토지에 깔끔한 공동주택을 짓기 시작해 올해 초에 마무리 공사를 마치고 현재 주민들이 들어와서 살고 있다.”라고 말했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인천 강화군 양사면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새로 지은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전망대에서 10여 년간 문화관광해설사로 근무하는 김옥분씨는 “북쪽은 작년부터 낡은 집들을 철거하고 새로운 토지에 공동주택을 짓기 시작해 올해 초에 마무리 공사를 마치고 현재 주민들이 들어와서 살고 있다”고 말했다. 또 “지난 2018남북정상회담 뒤 남쪽과 북쪽 모두 확성기를 철거해 지금은 조용한 남북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며 평화로운 분위기를 전했다.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새로 지은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새로 지은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똑같은 모양의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이 집들은 약 2년 전에 완공된 집들이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북한 황해북도 대성면 마을에 똑같은 모양의 공동주택들이 들어서 있다. 이 집들은 약 2년 전에 완공된 집들이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인천 강화군 양사면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풍경. 14일 수로의 관문 위에 무리지어 서 있는 북한주민들이 보인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인천 강화군 양사면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풍경. 14일 수로의 관문 위에 무리지어 서 있는 북한주민들이 보인다.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14일 오후 인천 강화군 양사면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들녘 모습.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14일 오후 인천 강화군 양사면 강화평화전망대에서 바라본 북쪽의 황해북도 대성면 들녘 모습.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강화/김봉규 선임기자 bong9@hani.co.kr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politics/defense/844450.html#csidx3c3290347588888950c44dad306b57a



목록  
총 방문자수 : 5,713,248 명
오늘 방문자수 : 182 명